분야 인기글 >

베트멍 (VETMENTS), 그들은 왜 신성한 성당에서 첫번째 패션쇼를 개최했나 [하이엔드 비하인드]

베트멍은 현대 패션을 이야기할때 빼놓을 수 없는 브랜드죠. 사실 베트멍이 대단이 특이한 이름갖지만 그냥 프랑스어로 ‘옷’이라는 거 (알고 보면 싱거운 안비밀 ^^)
먼저 간단한 브랜드 소개부터 드릴게요. 베트멍은 폭발적인 디자인과 반항적인 정신으로 패션 세계에 큰 변화를 일으켰죠. 2014년에 탄생한 이 브랜드는 고급 패션과 스트리트 패션을 아방가르드하게 섞어 빠르게 많은 사람들이 주목하게 되었어요. 이 글에서는 베트멍의 탄생 배경, 성장 과정, 주요 사건들, 그리고 미래 전망까지, 베트멍에 대해 아직 잘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들을 함께 보도록 하겠습니다.



베트멍은 그루지아 출신의 디자이너 Demna Gvasalia (마틴 마르지엘라에서 일한 적 있음) 와 그의 형제 Guram Gvasalia에 의해 설립되었 이 브랜드는 기존 패션의 틀을 벗어나서, 사람들의 일상에 공감하는 옷을 만들고자 하는 열망에서 탄생했습니다. 예술에서 시작한 브랜드라 어쩌면 당연하겠지만, 베트멍의 옷은 신비주의와 해체주의을 섞어 안티컨포미즘을 지향합니다. 누군가는 창조적 해체주의라고도 하죠 파리의 거리와 사람들의 일상에서 영감을 받아, 베트멍은 고급 패션의 규칙과 관습에 도전하려 했죠. Demna의 비전은 스트리트 패션의 요소와 고급 장인 정신을 섞어서, 사람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독특하고 혁신적인 브랜드를 만드는 것이었어요. 어쨌든 기존에 있던 시각적 관념적 상식을 확 깨지니까 어디서나 배트멍의 옷이 눈에 확들어오는 건 사실이죠. 하이엔드의 세계에서는 이것을 창조적 역주행이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vetment instagram

사실 뇌가 주목하는 프로세스 자체가 기존의 패턴과 다를때 주목하는  ‘이상징후 필터링’이라는 걸 안다면 베트멍의 이 시도는 어쩌면 영리한 도발이기도 하다는 생각입니다.
베트멍은 창립 초기부터 파격적인 디자인과 도발적인 런웨이 쇼로 많은 사람들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브랜드의 초기 컬렉션에서는 큰 사이즈의 실루엣, 해체적인 옷들, 그리고 다른 브랜드와 차별화되는 대담한 그래픽을 선보였죠. 베트멍의 성장 과정에서는 Reebok, DHL, Umbro, Tommy Hilfiger와 같은 유명 브랜드와 함께 한 협업이 이목을 끌었고, 이는 패션계에서 베트멍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했습니다.

vetment instagram


Demna Gvasalia의 창의적인 지휘 아래, 베트멍은 계속해서 거침없이 패션의 경계를 넓혀가며 명성을 얻었습니다. 브랜드의 혁신적인 소재 사용과 일상 아이템을 고급 패션으로 재해석하는 능력은 브랜드의 성공에 큰 역할을 했죠. Demna와 Guram 두 형제의 브랜드의 비전과 비즈니스 전략을 주도하고, 회사 내에서 리더십의 중심이 되었죠.
베트멍의 역사에서 주목할 만한 사건 중 하나는 파리 장로교 교회에서 열린 첫 데뷔 쇼였습니다. 이 쇼는 브랜드의 반항적인 정체성을 보여주는 분위기를 조성했죠. 이 쇼는 기존 패션 장소에 도전하고, 관객들에게 몰입감 있는 경험을 제공하려는 Demna의 전복 정신을 보여주는 증거였습니다.



또 다른 중요한 순간은 베트멍의 2024-2025 가을 겨울 컬렉션으로, 유머와 패션을 결합하는 브랜드의 능력을 강조하면서, 패션계가 스스로를 너무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아도 된다는 것을 상기시켜 주었습니다. 또한 자연사 박물관에서 열린 AW19 컬렉션 등 다양한 쇼의 백스테이지는 브랜드의 무한한 잠재력을 보여주었습니다.
Demna Gvasalia와의 단독 인터뷰를 통해 그의 디자인 과정과 컬렉션 뒤에 숨은 영감을 알아볼 수 있습니다. 개인적인 경험과 글로벌 문화 트렌드를 활용하는 Demna의 능력은 베트멍의 정체성을 형성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했습니다. 브랜드의 일상적인 운영에는 혁신과 품질을 중시하는 역동적인 팀이 참여하며, 디자인과 생산 측면에서 끊임없이 한계를 뛰어넘고 있습니다.

vetment instagram

베트멍은 패션 산업의 트렌드 세터로서, 스트리트 패션과 고급 패션 모두에 영향을 미쳤습니다. 대중 브랜드와의 협업은 고급 패션과 일상 패션의 격차를 줄이고, 더 많은 고객들에게 충격을 주면서 흥행몰이에 기여하였죠.  브랜드의 마케팅 전략, 그중에서도 소셜 미디어 활용과 파격적인 런웨이 쇼는 기존 법칙에 쩔어있던 대중들에게 뇌리에 크랙을 내면서 그들을 순식간에 팬으로 만들었습니다. 해체주의적 패션을 보고 있노라면 정말 옷이란 무엇인가라는 근본적인 질문을 하게 하죠. 디자이너들에게도 충격으로 다가와 새로운 영감을 줍니다. 오늘날 스트타업 창업 방식중에 제로 씽킹이 있는데 처음 이 제품을 이 서비스를 만든다면 어떻게 할 것인가로 사업을 시작하여 성공한 기업이 많습니다. 구글이 그랬고, 밀크티 브랜드 헤이티도 그랬죠.  
앞으로 베트멍은 혁신과 파괴의 길을 계속 이어가려고 합니다. 이 브랜드는 새로운 소재와 지속 가능한 방법을 탐구하며, 윤리적인 패션에 대한 약속을 지키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향후 프로젝트에는 제품 라인 확장과 새로운 시장 개척이 포함되어 있어, 베트멍이 패션 산업의 개척자로서의 이미지를 어떻게 가꿔갈까 궁금합니다.
반항적인 스타트업에서 글로벌 패션 강력으로 성장한 베트멍의 여정은 비전 있는 리더십과 대담한 디자인 철학을 입증합니다. 당연하게 받아들인 기존 패션의 고정관념에 계속 도전하고 혁신을 받아들임으로써 베트멍은 패션계에서 빠른 시간에 자신들만의 독특한 위치를 차지하게 되었죠. 평범하면 잊혀집니다.
오늘 브랜드 비하인드에는 하이엔드의 법칙 중 창조적 역주행이라는 부분 머리속에 꼭 챙겨가세요 ~~

들뢰즈의 명언으로 끝을 맺습니다. '차이나는 것만이 반복된다'
 
#베트멍 #뎀나 즈바젤리아 #해체주의 #하이엔드패션 #하이엔드데일리 

by alisa 알리사



타 분야 인기 글 보기 >